전국부산
부산시, 주한 네덜란드 명예영사에 김병구 동신유압 대표 취임19일 오후 2시 동신유압 창원공장서 주한네덜란드 명예영사관 취임식 가져
김옥빈 기자  |  obkim515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19  10:36:2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부산시는 19일 오후 2시 ㈜동신유압 창원공장에서 주한네덜란드 명예영사 취임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주한네덜란드 명예영사는 부산의 중견기업인인 ㈜동신유압 김병구 대표가 취임했다.

이날 취임한 김병구 네덜란드 명예영사는 부산의 대표적인 장수기업이자 중견기업인 ㈜동신유압의 대표이사로서, 혁신적인 경영 마인드로 해외 수출에 앞장서고 있는 경제 전문가이다.

이번 명예영사 취임으로 양국 기업인들이 경제 교류와 협력 방안에 중점을 두고, 경제인들이 네트워킹하는 자리뿐 아니라, 양국 국민이 실질적으로 경제와 문화를 통해 교류하고 소통하는 자리가 자주 마련될 계획이다.

이날 명예영사관 개관식과 함께 저녁 6시 수영구 소재 레스토랑에서 축하 리셉션을 잦는다. 주한네덜란드 대사 및 네덜란드 기업 대표들이 참여해 부산시 관계자들과 부산-네덜란드간 네트워크 구축 및 상호 협력을 도모할 자리가 마련될 예정이다.

현재 부산에서는 40개국의 명예영사관이 주재하고 있으며, 네덜란드 명예영사관 개관으로 유럽지역은 총 17개국 명예영사관이 부산에 상주하게 된다.

네덜란드는 6․25전쟁 때 5300여 명의 젊은이들이 우리나라를 찾아와 자유와 평화를 위해 함께 싸웠던 우호 국가이며, 현재 아시아 지역에서 중국 다음으로 한국과 교역량이 많은 국가로서 조선업, 철강업을 비롯한 기업투자, 무역, 경제 등 다양한 분야 협력이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

또 네덜란드 로테르담항은 33여년간 부산의 자매항으로(1985년 11월) 민선7기 목표인 해양수도로서의 부산의 역량강화와 도시발전에 힘이 실릴 전망이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네덜란드 명예영사관이 부산에 개관하게 돼 네덜란드 주요 도시와 긴밀한 네트워크 구축 및 글로벌 사업 추진으로 부산 도시브랜드 가치 제고에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옥빈 기자 | 2018-07-19 10:36:25
김옥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