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문화
피아노와 함께한 스타인웨이 165년 역사! 기념회 갖다!코스모스홀, 스타인웨이 165주년 기념 연주회
강창호 기자  |  alexkang@gukje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16  11:27:0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코스모스홀, 피아노의 스트라디바리우스 스타인웨이, 피아니스트 이반 크르판(Ivan Krpan)의 연주로 165주년 기념 연주회를 펼쳤다. (사진=박상윤 기자)

   
▲ 스타인웨이 아티스트 신수정 교수(서울대학교 총동창회장), “이 자리는 피아노의 대명사 스타인웨이가 주빈”이라며 스타인웨이 165주년을 축하했다. (사진=박상윤 기자)

(서울=국제뉴스) 강창호, 박상윤 기자 = 지난 5월 15일(수) 코스모스 악기(대표 민관기)는 스타인웨이와 공연계 주요 관계자들이 함께한 가운데 스타인웨이 165주년 기념 연주회를 주최했다. 기념행사는 나호천 코스모스악기 부사장의 사회로 시작하여 스타인웨이 아티스트 신수정 교수(서울대학교 총동창회장)의 축사로 이어졌다. 신수정 교수는 “이중에 제가 가장 최고령자 아티스트”라며 그동안 스타인웨이 피아노와 함께한 소감을 술회했다. “이 자리는 피아노의 대명사 스타인웨이가 주빈”이라며 스타인웨이 165주년을 축하했다. 이어서 한국인으로는 처음으로 ‘스타인웨이 마이스터 콘체르트 테크니커’인 이세호의 프레젠테이션으로 스타인웨이 165년의 역사를 살피는 시간을 가졌다.

이후 스타인웨이 165주년 기념 연주회로 제61회 부조니 국제 피아노 콩쿠르 우승자인 피아니스트 이반 크르판(Ivan Krpan)이 첫 내한 전국투어에 앞서 쇼팽 프렐류드 No. 1~12를 연주했다.

전 세계 평단과 관객으로부터 최고의 찬사를 받고 있는 이반 크르판은 첫 내한공연으로 5월 16일 오후 8시 서울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WCN 주최, STEINWAY & SONS(스타인웨이 & 손)과 FERRUCCIO BUSONI(부조니콩쿠르)의 후원으로 리사이틀을 펼친다. 이어서 인천 엘림아트센터, 대구 콘서트하우스 챔버홀, 부산문화회관 챔버홀까지 전국투어를 펼칠 예정이다.

   

▲ ‘스타인웨이 마이스터 콘체르트 테크니커’ 이세호의 프레젠테이션으로 스타인웨이 165년의 역사를 듣다. (사진=박상윤 기자)

   
▲ 코스모스 악기(대표 민관기)는 스타인웨이와 공연계 주요 관계자들이 함께한 가운데 스타인웨이 165주년 기념 연주회를 주최했다. (사진=박상윤 기자)

 

강창호 기자 | 2018-05-16 11:27:02
강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