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이슈
조이, 지상파 첫 주연 소감 "큰 의미를 두지 않았다"
이세영 기자  |  just9179@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3.13  02:33:3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MBC '위대한 유혹자' 방송 캡처)

걸그룹 레드벨벳 멤버 겸 배우 조이가 지상파 첫 주연을 맡은 소감을 전해 눈길을 끈다.

조이는 지난 8일 오후 2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신사옥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린 MBC 새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날 조이는 지상파 첫 주연에 대한 부담은 없는지 묻자 "지상파라는 것에 큰 의미를 두지 않았다. 대본이 너무 좋았고, 같이 하는 분들이 너무 좋아서 그냥 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물론 지상파라는 무게가 있을 거다. 그 무게는 잠시 뒤로 넘기고 좋아하는 분들과 열심히 찍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또 조이는 자신이 생각하는 스무살 사랑에 대해 "스무살의 사랑은 사랑이라고 할 수 있을까 싶을 정도로 덜 익었고 덜 여문, 그래서 다 익었을 때가 기대되는 것 같다"며 "모르기 때문에 겁도 나지만 하나하나 알아가는 기쁨과 깨달음이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 소중한 경험을 할 수 있는 나이라고 본다"고 전해 관심을 모았다.

한편 MBC 새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는 프랑스 소설 '위험한 관계'를 모티브로 청춘남녀가 인생의 전부를 바치는 것인 줄 모르고 뛰어든 위험한 사랑 게임과 이를 시작으로 펼쳐지는 위태롭고 아름다운 스무 살 유혹 로맨스 드라마로 12일 오후 10시 첫 방송됐다. 

이세영 기자 | 2018-03-13 02:33:33
이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