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연예
학교 2017 김정현, 초딩美 발산 질투 시리즈
안선영 기자  |  gukjenew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13  00:59:2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학교 2017 김정현이 다소 유치해보일 수는 있지만 귀여운 질투로 여심을 자극하고 있다.

KBS 2TV 월화드라마 '학교 2017' 현태운(김정현)이 라은호(김세정)와 송대휘(김정현)에게 폭풍 같은 질투를 하고 있다. "하는 행동은 유치한데 보고 있으면 웃음이 난다", "질투하는 태운이와 눈치 없는 은호의 반전 케미가 포인트"라는 반응을 얻고 있는 김정현의 질투 시리즈를 모아봤다.

1. "송대휘 얘기 좀 그만해!"

수학경시대회 시험지를 훔치려고 교무실에 들어갔던 대휘를 숨겨준 은호. 사건에 엮여서 은호가 곤란해질까 걱정됐던 태운은 대휘와 만나지 말라고 말했다.

결국 은호는 교무실 무단침입으로 징계를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대휘를 걱정했다.

이런 은호의 모습이 속상해진 태운은 "송대휘 얘기 좀 그만해! 억울하지도 않냐? 지금 이렇게 된 게 다 송대휘 때문인데."라고 걱정이 섞인 질투를 터트렸다.

2. "이어폰 같은 걸로 안 들어. 좀스럽게!"

이어폰을 한쪽씩 나눠 끼고 음악을 듣고 있던 은호와 대휘. 다정한 모습을 보고 질투가 폭발한 태운은 두 사람 사이에 끼어들며 은호에게 “무슨 꽃 좋아하냐”는 시시한 질문을 던졌다.

내심 은호와 함께 음악을 듣고 싶었던 태운은 이어폰을 들고 은호 주변을 서성거렸지만 끝내 말하지 못하고 스피커로 음악을 크게 틀었다. 소리를 줄이라는 은호에게 “나 원래 이렇게 들어. 이어폰 같은 걸로 안 들어. 좀스럽게!”라고 오히려 큰소리치며 유치하지만 귀여운 모습을 보여줬다.

3. "팥빙수 먹지 마, 송대휘랑."

자신을 숨겨준 은호의 자전거를 고쳐주며 고마움을 전한 대휘. 함께 팥빙수 먹으러가자고 약속하는 두 사람을 본 태운의 표정에는 질투가 가득했다. “팥빙수 먹지 마, 송대휘랑”이라며, 대휘와 친하게 지내는 은호를 질투한 태운. 이유를 묻는 은호에게 “싫은데 이유 있냐? 그냥 아침에 일어나기 싫다, 콩밥이 싫다. 그런 거랑 비슷해. 그러니까 가지마!”라고 답했다. 아무것도 모른 채 웃으면서 갈 거라고 말하는 은호와 질투로 짜증내는 태운의 대조적인 모습은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냈다.

초딩미를 발산하는 태운의 질투에는 은호를 향한 직진 로맨스가 담겨있다. 드디어 마음을 자각하고 은호에게 고백한 태운으로 인해 더욱 기대가 모이고 있는 ‘학교 2017’, 오는 14일 밤 10시 KBS 2TV 제9회 방송.

 

안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