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스포츠
中 공리쟈오, 24년만에 투포환 여성 부문 첫 금메달 획득
조현호 기자  |  djejsne@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11  14:31:5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9일 런던에서 열린 IAAF 월드 챔피언십 결승전을 치르고 있는 중국의 공 리쟈오 ⓒ AFPBBNews

(런던=국제뉴스) 조현호 기자 = 9일(현지시간) 중국의 공 리쟈오(巩立姣, 28)가 런던 IAAF 월드 챔피언십에서 여자 투포환 부문 금메달을 획득했다.

이날 공 리쟈오는 투포환 챔피언인 크리스티나 슈워니츠(Christina Schwanitz)와 4회의 우승 기록을 보유한 발레리 아담스(Valerie Adams)의 부재 속에 우승을 차지해 주목을 끌었다.

공 선수는 지난 2008년 올림픽에서도 총 6개의 은메달과 동메달을 획득한 이력을 갖고 있다. 

그는 런던에서 19.94m의 기록으로 중국 선수로는 처음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번 경기는 비가 내려 악조건 속에 진행됐다. 

헝가리의 아니타 마톤(Anita Marton)은 19.49m를 기록해 은메달을, 미국의 미셸 카터(Michelle Carter)는 19.49m를 기록해 동메달을 획득했다.

공 선수는 이번 경기에 대해 “2년 전 리우 올림픽에서도 금메달을 목표를 두고 경기에 임했으나 결과가 좋지 않아 이번 경기에도 압박을 느꼈다"며, "그러나 전략을 바꿔 이번 경기에 임했다. 이번 런던 세계선수권대회 준비를 위해 올해 많은 경기에 임했다. "고 밝혔다.

또한 "중국이 투포환 종목에서 메달을 차지한 건 24년 만에 처음이라 이 순간이 나 자신에게 매우 소중하다"고 덧붙이며, 자신의 다음 목표는 도쿄올림픽이라고 말했다. 

조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