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부동산
중흥건설, '고양 향동지구 중흥S-클래스'…23일 견본주택 개관 예정
허일현 기자  |  heo@gukje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6.22  12:48:1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중흥건설)

▶ 상암·수색 인접, 종로, 여의도 등 주요 서울울 도심 반경 10km 이내 서울옆세권
▶ 스타필드 고양점, 이케아 일산점 등… 풍부한 생활인프라로 미래가치 UP
▶ 월드컵공원 및 망월산, 수변공원, 녹지경관 등 품은 에코 프리미엄 단지 
▶ 전용 59㎡ 단일, 총 951가구 규모… 지구 내 마지막 소형 면적 민간 아파트

(고양=국제뉴스) 허일현 기자 = 중흥건설이 오는 23일 '고양 향동지구 중흥S-클래스'견본주택을 열고 본격 분양에 나설 예정이다.

'고양 향동지구 중흥S-클래스'는 경기도 고양시 향동지구 A-2블록에 위치하며 지하 2층~지상 29층 10개동, 총 951가구의 대단지로 지어진다.

세부면적별로는 ▲전용 59㎡A 630가구 ▲전용 59㎡B 87가구 ▲전용 59㎡C 112가구 ▲전용 59㎡D 122가구 등 최근 수요자들이 선호하는 59㎡(단일)의 소형 평형으로는 향동택지개발지구 내 유사 평형의 단지들 중 마지막 민간아파트이다.

특히 업계 유일 코스닥회사로 국내 최고의 설계회사인 (주)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가 설계를 맡아 눈길을 끈다.

 

◆상암과 수색이 한걸음, 경의선·공항철도 등 쾌속교통망까지… 뛰어난 서울접근성 눈길

'고양 향동지구 중흥S-클래스'가 들어서는 향동지구는 상암과 수색이 인접해 있어 상암DMC 첨단산업센터, MBC신사옥 및 마곡지구 등으로 빠른 출퇴근이 가능하고 홍대, 종로, 여의도가 반경 10km 내에 위치해 서울생활권 프리미엄을 누릴 수 있다.

또한 경의중앙선 수색역, 서울 6호선 디지털미디어시티역과 월드컵경기장역이 가깝고 공항철도  이용 역시 편리하다. 강변북로를 통한 서울 접근도 용이한 특급교통망을 자랑한다. 이 외에도 일산과 서울을 잇는 화정~신사 '백신도로'도 개통예정에 있어 광역교통망에 대한 기대감도 높다.

생활인프라도 뛰어나다. 스타필드 고양점(8월 개장예정)을 비롯해 이케아 일산점(하반기 개장예정)이 인근에 위치한다. 롯데몰 은평점 역시 가까워 입주민들은 뛰어난 생활인프라를 누릴 수 있다.

 

◆풍부한 녹지공간에 중심상업지구·교육지구까지… 복합프리미엄 주거단지

풍부한 녹지공간도 눈에 띈다. 단지의 3면이 하천, 경관녹지, 수변공원 등 자연환경으로 둘러싸여 있고 가깝게는 망월산, 서오릉이 위치하여 쾌적한 생활환경을 자랑한다.

또 단지 인근에는 19만㎡규모의 캠프장과 축구장, 잔디광장, 자연생태 습지 등을 갖춘 월드컵공원이 있어 입주민들은 풍부한 자연환경에서 여가생활 및 운동을 즐길 수 있다.

단지의 바로 양옆에는 각각 중심상업지구와 초·중학교가 들어설 예정이다. 향동지구 내에서 중심상업지구와 바로 맞닿아 있는 단지는 '고양 향동지구 중흥S-클래스'가 유일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중학교 역시 지구 내에 생기는 하나뿐인 중학교로 교육환경도 뛰어나다.

또한 남향 위주의 단지배치로 채광 및 통풍을 극대화 했다. 입주민들의 건강한 삶을 생각해 입주민 소통, 단지별 행사가 이루어지는 공간이자 다양한 여가활동이 가능한 고품격 커뮤니티 클레시안 센터도 들어설 예정이다.

고양 향동지구 중흥S-클래스의 견본주택은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원흥동 633-5번지에 위치하며, 입주는 2020년 3월 예정이다.

허일현 기자 | 2017-06-22 12:48:15
허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