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영화/공연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 마이애미] 올해도 성공적 개최 이어가!세계 무대에 선 한국의 라이징 스타 DJ 레이든과 저스틴 오
정상래 기자  |  jsr1092@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3.31  10:19:5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서울=국제뉴스) 정상래 기자 = 울트라 코리아의 본 고장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 미국 마이애미가 현지 시간으로 3월 24일(금), 25일(토), 26일(일) 3일 간 마이애미 베이프론트 파크에서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번 울트라 미국 마이애미는 30만여 명의 전 세계 관객이 참여하고, 유튜브를 통해 수많은 전 세계인들이 울트라 마이애미 생중계를 실시간으로 시청해 세계적인 페스티벌로서의 위상을 다시 한 번 증명해 보였다.

   
▲ [사진=미국 마이애미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 2017']

무려 9개의 스테이지에서 선보인 메이저 레이저(Major Lazer), 프로디지(Prodigy), 저스티스(Justice), 데이비드 게타(David Guetta), 디제이 스네이크(DJ Snake), 아민 반 뷰렌(Armin Van Buuren), 칼 콕스(Carl Cox) 등 세계 최정상 아티스트 200여 팀의 무대는 전 세계에서 모인 30여만의 관객들을 열광하게 했다.

세계 최정상 아티스트들의 무대에 나란히 선 DJ 레이든과 저스틴 오

   
▲ [사진=DJ 레이든 / 미국 마이애미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 2017']

올해에는 무엇보다 세계적인 아티스트들과 어깨를 나란히 한 국내 아티스트들의 활약이 돋보였다. DJ 겸 프로듀서인 레이든(Raiden)은 메이저 레이저, 악스웰 앤 인그로소(Axwell Λ Ingrosso) 등 세계적인 거장들의 무대로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에서 항상 많은 관객을 동원하는 메인 스테이지에 24일(금)과 25일(토) 이틀 연속 올랐다.

또한 25일(토)에는 월드와이드 스테이지의 마지막을 장식한 EDM 강국 네덜란드의 대표 DJ 니키 로메로(Nicky Romero)의 무대에도 깜짝 초대돼 세 차례나 전 세계 관객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레이든은 이번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 무대에서 최근 화제가 된 프로토콜 레코딩스(Protocol Recordings)를 통해 선보인 신곡 ‘하트 오브 스틸(Heart of Steel)’뿐 아니라, 4월 초 정식으로 발매를 앞두고 있는 리믹스 트랙을 최초로 공개해 많은 팬들의 관심을 받았다.

   
▲ [사진=DJ 저스틴 오 / 미국 마이애미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 2017']

또한 한국이 낳은 자랑스러운 스타 DJ 겸 프로듀서인 저스틴 오(Justin Oh)는 24일(금) GTA, 넷스카이(Netsky), 알란 워커(Alan Walker)와 같은 세계 최정상급 DJ들이 서는 울트라 월드와이드 스테이지에 올라 관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저스틴 오는 스피닝 레코드(Spinnin’ Records)에서 씨스타의 효린과 함께 선보인 신곡 ‘지킬 앤 하이드(Jekyll & Hyde)’로 전 세계 최대 일렉트로닉 음악 사이트인 비트포트(Beatport)에서 음원이 공개된 지 보름도 채 되지 않아 댄스 차트 5위권에 진입하는 등 세계 음원 및 공연 시장에서 동시에 무서운 속도로 성장 중이다.

   
▲ [사진=미국 마이애미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 2017']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 미국 마이애미는 내년 20주년을 맞이해 더욱 멋진 서프라이즈를 선사할 것을 예고해 벌써부터 뜨거운 관심을 끌고 있으며, 국내에서 개최될 울트라 코리아는 6월 10일(토), 11일(일)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일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정상래 기자 | 2017-03-31 10:19:58
정상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down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