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경제일반
조달청, 금주 물품구매 총 2310억 원 상당 입찰 예정
이선형 기자  |  shl034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3.21  00:10:2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대전=국제뉴스) 이선형 기자 = 조달청은 금주에 부산광역시 건설본부 수요 '수영하수 2단계 초침 슬러지수집기 교체 사업' 등 총 529건, 약 2,310억 원 상당의 물품구매입찰을 집행할 예정이다.

조달청에 따르면 금주 집행되는 입찰을 계약방법별로 보면, 행정자치부 광주정부통합전산센터 광주센터 UPS용 노후 축전지 교체 사업 등 '적격심사에 의한 계약'이 전체금액의 38.4%인 886억 원이다.

또 법무부 위치추적중앙관제센터 위치추적 전자장치 제작 사업 등 ‘협상에 의한 계약’이 전체금액의 3.8%인 87억 원이며 국토교통부 영산강홍수통제소 수문관측 통신시설 사업 등 ‘규격가격동시 입찰에 의한 계약’이 전체금액의 3.5%인 82억 원 등이다.

이어 장애인복지단체, 농공단지입주기업, 우수조달물품 등 수의계약이 전체금액의 5.9%인 136억 원이며 보건복지부 읍면동 복지허브화 맞춤형 복지차량(전기자동차) 등 '다수공급자계약(MAS) 2단계경쟁'이 전체금액의 48.4%인 1,119억 원 으로 진행된다.

지역별 발주량을 보면, 총액계약 입찰 1,191억 원 중 조달청 본청이 243억 원, 서울지방청이 162억 원으로 2개청이 전체금액의 34.0%를 차지하고 있으며, 나머지 10개 지방청에서 786억 원이 각각 집행될 예정이다.

이중 대부분은 중소기업간 경쟁 입찰로서 전체금액의 72.6%인 865억 원 상당을 중소기업이 수주할 것으로 예상된다.

Hot issue
이선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전권 무료만화
최신포토

인형 미모+볼륨 몸매…드럼 여신 등장에 후끈

걸밴드 비밥의 드러머 아연이 화제다. 비밥은 오디션 프로그램 아시아 갓 탤런트(Asias Got Talent) 준결승까지 진출한 실력파 밴드.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를 비롯해 각종 SNS상에는 타이트한 트레이닝복을 입고 드럼을 연주하는 아연의 모습이 담긴 영상이 게재됐다.

인형 미모+볼륨 몸매…드럼 여신 등장에 후끈
인형 미모+볼륨 몸매…드럼 여신 등장에 후끈
디카프리오 여자친구 엘라 카와렉, 비키니 자태 화제
디카프리오 여자친구 엘라 카와렉, 비키니 자태 화제
피트니스 스타 최다미 척추고통은 피트니스가 끝장내죠~
피트니스 스타 최다미 척추고통은 피트니스가 끝장내죠~
슈퍼레이스, 역시 서킷의 꽃은 모델!
슈퍼레이스, 역시 서킷의 꽃은 모델!
몸짱모델 서윤지, 몸짱에 섹시함을 더 했어요~
몸짱모델 서윤지, 몸짱에 섹시함을 더 했어요~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이 기사는 꼭 보자!
영원한 디바…이효리, 말이 필요 없는 섹시미
영원한 디바…이효리, 말이 필요 없는 섹시미
이게 바로 핫보디 NS 윤지, 수영복 화보컷 공개
건강 되찾은 장재인, 화보서 완벽 각선미 과시
몸매 끝판왕 클라라, 점점 업그레이드되는 볼륨 몸매
미스맥심 라라, 미공개 화보에서 섹시미와 귀요미 폭발
무료운세

꿈태몽ㆍ태몽

연예/ 스포츠 TOP PLUS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