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사회일반
특검, 장시호가 제출한 태블릿PC 공개…"최순실 것으로 확인"
송가영 기자  |  songgy0116@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11  15:46:2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서울=국제뉴스) 송가영 기자 = 특검이 11일 오후 정례브리핑을 통해 최순실씨의 조카 장시호씨가 제출한 태블릿PC가 최순실 것이 맞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이규철 대변인이 태블릿PC를 직접 들고와 보여주고 "장씨의 변호인이 지난 9일 언론인터뷰를 통해 밝힌 바와 같고 이미 특검에서 정상적인 디지컬 포렌식 절차를 거쳤다"고 밝혔다.

이어 "태블릿PC의 연락처 이름은 최서원(최순실 개명후 이름), 사용자 이메일 계정은 최순실이 예전부터 사용하던 이메일 주소임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또 "최씨가 이메일로 수십차례에 걸쳐 송수신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 최씨가 송수신한 이메일 주요 대상은 데이비드 윤, 노승일 , 박원오, 황승수 등이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난 10일 정호성 전 비서관을 소환해 지난 2015년 10월13일 대통령 주재 수석비서관회의 말씀자료 등과 수정본을 제시한 결과 자신이 그 전날인 12일 최씨에게 말씀자료 초안을 보내준 사실이 있고 수정한 것이 맞다고 진술했다. 유난히 수정사항이 많아 특별히 기억하고 있다고 진술했다"고 강조했다.

이 대변인은 특검이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의 소환이 관련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상관이 없다"고 밝혔다.

또한 "이 부회장은 오는 12일 오전 9시30분 뇌물공여 혐의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할 예정"이라며 "소환해서 조사해봐야 뇌물공여가 적용이 될지 제3자가 될지 기타 혐의가 추가될지 봐야 판단할 수 있을 것 같다. 우선은 뇌물공여 혐의"라고 말했다.

Hot issue
송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전권 무료만화
최신포토

인형 미모+볼륨 몸매…드럼 여신 등장에 후끈

걸밴드 비밥의 드러머 아연이 화제다. 비밥은 오디션 프로그램 아시아 갓 탤런트(Asias Got Talent) 준결승까지 진출한 실력파 밴드.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를 비롯해 각종 SNS상에는 타이트한 트레이닝복을 입고 드럼을 연주하는 아연의 모습이 담긴 영상이 게재됐다.

인형 미모+볼륨 몸매…드럼 여신 등장에 후끈
인형 미모+볼륨 몸매…드럼 여신 등장에 후끈
디카프리오 여자친구 엘라 카와렉, 비키니 자태 화제
디카프리오 여자친구 엘라 카와렉, 비키니 자태 화제
피트니스 스타 최다미 척추고통은 피트니스가 끝장내죠~
피트니스 스타 최다미 척추고통은 피트니스가 끝장내죠~
슈퍼레이스, 역시 서킷의 꽃은 모델!
슈퍼레이스, 역시 서킷의 꽃은 모델!
몸짱모델 서윤지, 몸짱에 섹시함을 더 했어요~
몸짱모델 서윤지, 몸짱에 섹시함을 더 했어요~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이 기사는 꼭 보자!
영원한 디바…이효리, 말이 필요 없는 섹시미
영원한 디바…이효리, 말이 필요 없는 섹시미
이게 바로 핫보디 NS 윤지, 수영복 화보컷 공개
건강 되찾은 장재인, 화보서 완벽 각선미 과시
몸매 끝판왕 클라라, 점점 업그레이드되는 볼륨 몸매
미스맥심 라라, 미공개 화보에서 섹시미와 귀요미 폭발
무료운세

꿈태몽ㆍ태몽

연예/ 스포츠 TOP PLUS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