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서울
강동구, 필터 교체형 마스크 제작…전국 지자체로 확산
한경상 기자  |  hanga26@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27  02:58:0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서울=국제뉴스) 한경상 기자 = 강동구는 "직접 만들어 오래 쓰는 천 마스크 만들기가 코로나19로 인한 마스크 대란 속 하나의 해결책이 돼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다"고 밝혔다.

코로나19가 시작된 2월 초, 마스크 사재기로 가격 급등과 품귀 현상이 비춰질 때 강동구는 마스크 수급이 더 어려운 어린이용 마스크를 직접 제작해 어린이집과 복지시설에 전달할 계획을 수립했다.

이와 함께 마스크 원단, 필터, 끈 조절기 등 마스크 제작에 필요한 재료와 재봉틀은 강동구가 준비하고 강동구새마을부녀회 회원들의 도움을 받아 지난 달 14, 15일 양일간 어린이용 천 마스크 500장을 제작했다.

이후 코로나19 확산으로 상황이 심각해진 3월에는 성인용 마스크 2,000장을 포함해 총 4,000장을 확대 제작했다.

이렇게 시작한 사업은 일회용 마스크 수급 대란 속 하나의 해결책이 되어 전국으로 확대돼, 서울·강원·부산·제주 등 140여개 지방자치단체에서 천 마스크 만들기를 실행에 옮기고 있다.

사업 초기에는 천 마스크 제작 과정을 궁금해 하는 지자체, 공공기관, 언론매체 등에서 각종 자료요청과 인터뷰가 쇄도했으며,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천 마스크 제작에 주민들이 하나가 된 모습이 각종 언론매체에 방영되기도 했다.

강동구의 필터 교체형 천 마스크 만들기는 매스컴을 통해 널리 알려지게 되면서 원단 구입에서 제작 방법까지 어떻게 하면 제작할 수 있는 지 궁금해 하는 문의 전화도 이어졌다.

이정훈 구청장은 "마스크 대란을 해결하기 위해 천 마스크 만들기에 힘을 보태 준 강동구새마을부녀회와 자원봉사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우리 모두가 개인위생수칙 준수와 사회적 거리두기 '잠시멈춤'을 계속 실천해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경상 기자 | 2020-03-27 02:58:06
한경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