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이슈
가수 진성 나이, 올해 55살..암 투병 중 ‘녹화할 때마다 위험부담’
정한샘 기자  |  jungh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26  09:57:1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인생다큐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가수 진성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가수 진성은 최근 다방면에서 활동하며 트로트를 널리 알리고 있다.

진성은 특히 MBC ‘놀면 뭐하니?’에서 유산슬(유재석)의 스승으로 등장 트로트 발성법을 사사하고, 유산슬의 1집 굿바이 콘서트에도 초대가수로 무대에 올랐다. 또 최근 큰 화제를 모으고 있는 채널A ‘미스터트롯’에 마스터로 출연하며 참가자들에 아낌 없는 조언을 전하고 있다.

올해 55살인 가수 진성은 1997년 노래 ‘님의 등불’로 데뷔했지만 그가 무명에서 벗어난 건 2008년 발표한 ‘안동역에서’가 히트하면서부터 이다. ‘진성’ 하면 ‘안동역에서’가 저절로 떠오르는 것만 봐도 알 수 있다.

하지만 진성은 지난 2016년 가을 림프종 혈액암을 진단 받아 투병으로 활동을 중단한 바 있다.

진성은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 “암이라는 얘기를 들었을 때 혼이 나갔다”며 심적으로 힘들었던 지난날을 회상했다. 이어 “몸이 아프고 난 뒤 녹화를 할 때마다 위험부담이 있다. 몸이 완벽하게 나을 때까지 노래할지 말까 했지만 그러자니 세월이 날 기다려주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정한샘 기자 | 2020-01-26 09:57:18
정한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