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경북
동계훈련은 유소년스포츠특구 '경주'가 최고!사계절 스포츠 도시, 전국 최고 수준 스포츠 인프라와 풍부한 숙박지
김진태 기자  |  n2000@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19  22:37:1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제공=경주시) 동계훈련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지난 2016년 스포츠특구로 지정된 경주는 전국 최고의 스포츠 인프라를 바탕으로 축구, 태권도, 야구 3개 종목의 동계훈련을 유치해 겨울철 지역경제를 살리는데 주력하고 있다.

사계절 스포츠 레저도시로 주목받고 있는 경주에서는 관광 비수기인 동절기에도 연중 굵직한 스포츠 행사가 끊이지 않는다.

   
▲ (제공=경주시) 동계훈련

시는 먼저 1~2월말까지 전국에서 129팀 2,840여명이 동계훈련지로 경주를 찾을 것이라고 밝혔다.

축구는 알천구장에서 42개교(팀) 1,140여명이, 태권도는 진현동의 태권도 훈련장에서 70개교(팀) 1,200여명이, 야구는 경주베이스볼파크에서 17개교(팀) 500여명이 동계훈련에 참가 할 예정이다.

이는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축구 25개교(팀) 750명, 태권도 70개교(팀) 1,505명, 야구 14개교(팀) 458명 등 총 2,713명)으로 올 해도 겨울철 얼어붙은 지역경제를 녹이는데 상당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손님맞이에도 만반의 준비를 마친 상태이다.

   
▲ (제공=경주시) 2020 유소년축구대전이 열리는 축구공원을 찾아 선수단을 격려하고 있는 주낙영 경주시장

시는 동계 훈련에 참가한 선수단에 훈련장을 무료로 제공하고, 경기장별 천막 설치 및 학교 지도자 간담회 개최 등을 통해 참가한 선수단들이 훈련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할 계획이다.

온화한 기후와 맑은 공기, 최상의 훈련장과 풍부한 숙박시설 등을 갖추고 있는 경주시는 세계문화유산이 곳곳에 산재해 있는 종합관광휴양지로 지도자들에게 가장 선호하는 동계훈련지로 각광을 받고 있으며, 올해도 많은 선수들이 찾아와 스포츠 명품도시로서의 위상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

   
▲ (제공=경주시) 2020 유소년축구대전이 열리는 축구공원을 찾아 선수단을 격려하고 있는 주낙영 경주시장

또한 경주시는 동계훈련과 연계해 ‘경주컵 2020 유소년축구 대제전’을 지난 10~17일까지 진행했다. 총 98개 팀 2,000여명의 선수단이 참가해 뜨거운 열기 속에 성황리에 막을 내렸으며, 관광비수기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끄는데 시너지 역할을 톡톡히 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주시는 이처럼 동계훈련을 시작으로 올 한 해 스포츠 행사에 첫 발을 내디뎠다.

   
▲ (제공=경주시) 제28회 벚꽃마라톤

3월에는 아름다운 천년고도 경주의 전구간이 KBS생중계되는 제36회 코오롱 구간마라톤 대회를 시작으로, 4월에는 선덕여왕배 여자야구대회와 1만 4,000여명의 마라톤 동호인들이 참가하는 경주 벚꽃마라톤 대회가 열린다. 벚꽃마라톤 대회는 풀코스와 더불어 하프코스, 10㎞와 5㎞ 단축코스 등 전문 마라토너뿐만 아니라 가족과 함께 출전하거나 동료와 친구 등 기량이 다른 참가자들이 벚나무 아래를 달리며 천년고도 경주의 봄을 만끽한다.

   
▲ (제공=경주시) 제3회 선덕여왕배 전국여자야구대회, 챔프리그 우승 서울 후라팀이 시상식후 모자를 던지며 기념촬영

5월에는 전국동호인족구대회와 6월에는 전국 중학야구 선수권대회로 상반기를 마무리한다.

   
▲ (제공=경주시) 화랑대기 경기 모습

그리고 8월에는 미래 국가대표를 꿈꾸는 축구 꿈나무의 산실, 경주 전역을 축구의 열기 속으로 빠져들게 하는 전국최대 규모의 유소년 축구대회인 화랑대기 전국유소년 축구대회 및 국제유소년 축구대회가 한 달 정도 열린다.

   
▲ (제공=경주시) 화랑대기 경기 모습

화랑대기 전국유소년 축구대회 및 국제유소년 축구대회는 매년 참가팀이 증가되고 최대 경기 수도 증가하는 등 대회의 위상이 격상되고 있으며, 한여름의 뜨거운 열기만큼 경주시 경제 활성화의 온도를 높이고 있다.

   
▲ (제공=경주시) 2019 경주국제마라톤대회

10월에는 동아일보 경주국제마라톤대회가 가을의 정취로 물들어 가는 천년고도의 숨결을 만끽하며 힘찬 레이스를 펼친다. 

   
▲ (제공=경주시) 지난해 8월 박인비 인비테이셔널 개최도시 협약식( 좌측부터 브라노앤뉴 장상진대표, 이영석 부시장, 박인비 프로)

11월에는 전국 궁도대회 및 영호남 태권도대회에 이어 세계최강 한국여자골프선수들이 총 출동하는 챔피언스트로피 박인비인비테이셔널 골프 대회를 끝으로 2020년 스포츠 행사를 마무리하게 된다.

   
▲ (제공=경주시) 축구공원 전경

시는 이러한 스포츠 행사가 완벽하게 이루어지고, 보다 많은 대회를 유치하기 위해 인프라 구축에도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시민운동장 잔디 보수와 알천 축구장 야간조명 정비, 안강 산대운동장 폭염저감 시설을 설치하고, 제2파크골프장 조성, 불국스포츠센터 건립, 서경주 체육공원 조성을 계획하고 있다.

   
▲ (제공=경주시) 외동생활체육공원 준공식

또한, 시민 누구나가 건강한 삶을 유지할 수 있도록 야외운동기구 설치와 겨울철에도 건강한 체육활동을 할 수 있도록 야외스케이트장 운영에 관한 검토도 진행해 사계절 스포츠 도시로서의 위상을 드높일 계획이다.

더욱이 경주시와 지역 교육기관이 연계해 개방형 다목적체육관 건립(모량초)과 주민개방형 체육시설 보수를 지원(위덕대)해 시민과 학생이 함께 이용하고 교류할 수 있는 상생의 장을 마련하는 데에도 소홀함이 없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 (제공=경주시) 동계훈련 참가팀 지도자 간담회서 경주를 찾아준데 대한 감사인사와 함께 애로사항 청취하는 주낙영 경주시장

주낙영 경주시장은 "스포츠는 무한한 성장 동력을 가진 산업으로 또 하나의 국력을 상징하고 스포츠 발전에 경주시가 밑거름이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동계훈련과 더불어 지역경제에 활력을 더 할 수 있는 대규모 스포츠 행사를 유치해 더욱 잘 사는 경주를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진태 기자 | 2020-01-19 22:37:10
김진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