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이슈
예은, 자신을 향한 악플에 보인 반응? '쿨하게 대응'
서나리 기자  |  seonr@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2.17  12:25:5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예은 인스타그램

원더걸스 출신 가수 예은이 누리꾼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예은은 현재 핫펠트라는 이름으로 아메바컬쳐에서 활발한 솔로 음악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핫펠트는 예은이 싱어송라이터로 활동할 때 사용하는 필명이다. Heartfelt(진심 어린, 마음에서 우러나온)라는 단어에 중의적으로 Hot(뜨거운)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진심이 담긴 음악, 마음이 느끼는 음악을 뜨겁고(Hot) 새롭게 만들겠다는 뜻이다.

특히, 예은은 최근 자신을 비난하는 댓글에 일침을 가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 누리꾼은 예은의 인스타그램에서 페미니스트를 지지하는 그의 게시글에 "예은씨에게 정말 궁금한게 있는데 살면서 여자로서 뭐가 그렇게 힘들었느냐"며 장문의 댓글을 적었다.

해당 누리꾼은 "음이탈 밥먹듯이 하는 가창력으로 JYP 들어가서, 회사가 만들어 준 곡과 안무로 돈 많이 벌고, 한국에서 가장 유명한 프로듀서가 만들어 준 곡이 본인 스타일과 맞지 않았다고 음이탈의 원인을 국내 최고 프로듀서인 박진영 사장 탓할 수 있는 성격과 환경에 있다가, 지금 하고 싶은 음악 아무리 대중성이 없어도 하고 있는데 어떤게 그렇게 차별이었고 힘들었나?"라고 물었다.
 
이에 예은은 "으이그... 힘내세요. 현생 사시구여"라며 짧은 단답형 대댓글을 달았다. 그가 댓글을 단 이후 수많은 팬들은 예은을 응원함과 동시에 그에게 비판의 시선을 보낸 누리꾼을 비난했다.

또 다른 누리꾼은 "본인은 아이돌 하면서 스스로를 상품화시키며 이미지 소비하다가 나이 먹고 아이돌은 불가능하니 귀신같이 페미 코인 탑승 안목 지렸다"며 예은의 소감을 비난했다.


이에 예은은 웃는 이모티콘과 함께 "감사합니다"라며 쿨한 반응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서나리 기자 | 2019-12-17 12:25:57
서나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