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부산
[국감] 최근 5년간 226개 시·군·구 교부세 감액 1107억 4800만원최근 5년간 인센티브 없는 시·군·구 50개...전체의 22.1%
김옥빈 기자  |  obkim515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22  10:59:1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소병훈 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광주시갑)

최근 5년간 교부세 감액 없는 시··구 10개, 전체의 4.4%

‣ 인센티브는 교부세 감액의 41.3%, 457억 5600만원

‣ 교부세 감액규모 1위 강원도 양구군 124억 800만원

‣ 인센티브 1위 경기도 부천시 14억 1700만원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소병훈 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광주시갑)이 22일 행정안전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2014년 이후 지난해까지 최근 5년간 전국 226개 기초자치단체의 교부세 감액이 1107억원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교부세 감액 재원을 활용하는 인센티브는 그 절반에도 못 미치는 457억 5600만원(교부세 감액규모의 41.3%)이었다.

교부세 감액규모가 가장 큰 지역은 강원도 양구군으로, 5년간 124억 800만원의 교부세가 감액됐다. 양구군에 이어 경기도 평택시 49억 4500만원, 전라북도 완주군 31억 6500만원, 경기도 수원시 31억 5400만원, 경기도 용인시 31억 4400만원 순으로 감액규모가 컸다.

반면 인센티브는 감액에 비해 그 규모가 초라했다. 5년간 가장 많이 인센티브를 받은 지역은 14억 1700만원의 경기도 부천시였다. 다음으로는 전라북도 남원시 13억 9500만원, 서울시 서초구 11억 7500만원, 대구시 달성군 11억 500만원, 전라남도 강진군 10억 500만원이었다.

최근 5년간 교부세 감액이 단 한 번도 없었던 지역은 서울시 종로구ㆍ도봉구ㆍ마포구, 부산 동래구, 울산시 동구, 경기도 광명시ㆍ군포시, 경남 거제시ㆍ양산시ㆍ산청군 등 10개였다.

반면 인센티브가 단 한 번도 없었던 지역은 그 다섯 배인 50개였다. 서울시 종로구ㆍ도봉구와 경남 산청군은 교부세 감액과 인센티브 모두 없었다.

소병훈 의원은 "지방자치단체의 열악한 재정여건 속에 법령위반과다지출이나 징수태만으로 인한 교부세 감액은 지역주민을 위한 시책추진을 더욱 어렵게 한다"며 "교부세 감액을 줄이고 재정 혁신을 통한 인센티브를 확보함으로써, 지역주민의 편익이 극대화될 수 있도록 지방재정의 건전성과 책임성 제고에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옥빈 기자 | 2019-10-22 10:59:16
김옥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