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스포츠
이정은, LPGA 올해의 신인상 확정…5년 연속 한국인 수상
조현호 기자  |  djejsne@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13  07:03:5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이정은(23,대방건설)ⓒAFPBBNews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에서 이정은(23,대방건설)이 5년 연속 한국인 신인왕 계보를 잇게 됐다.

LPGA투어는 10일(이하 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이정은의 신인상 수상이 확정됐다고 밝혔다.

이정은은 지난 6일 끝난 볼런티어스 오브 아메리카 클래식까지 신인상포인트 1273점을 기록, 2위 크리스틴 길먼(미국517점)을 756점 차로 따돌리고 신인상의 영예를 안았다.

LPGA투어는 신인이 우승하면 신인상 포인트 150점을 주는데 남은 5개 대회에서 길먼이 모두 우승을 해도 이정은을 따라잡을 수가 없다.

이정은이 남은 대회 결과에 상관없이 신인상을 확정하면서 2015년부터 시작된 한국 선수의 신인상 계보도 이어졌다.

2015년 김세영(26미래에셋)을 시작으로 전인지(25,KB금융그룹), 박성현(26,솔레어), 고진영(24,하이트진로)이 차례로 신인상의 주인공이 됐다.

또한 한국인 역대 신인왕은 총 13명으로 늘었다. 1998년 박세리(42)가 처음 수상한 이후 김미현(1999년)과 한희원(2001년), 안시현(2004년) 등이 신인상을 받았다.

이정은은 "한국 선수가 5년 연속 신인상을 받게 됐다. 내가 그 명단에 오르게 돼 매우 영광이고 자랑스럽다"며 "그동안 나를 도와준 분들에게 감사드리고 시즌이 거의 끝나가는 만큼 남은 대회에서도 최선을 다해 좋은 성적을 내겠다"고 말했다.

이정은은 지난해 11월 LPGA투어 퀄리파잉 스쿨을 1등으로 통과하고 올해 LPGA투어에 데뷔했다.

이번 시즌 20개 대회에 출전해 우승 1회, 준우승 3회 포함 톱10에 10차례 들었다.

특히 지난 5월 메이저 대회 US여자오픈에서 우승을 차지하면서 신인상 레이스에서 독주를 펼쳤다.

7일자 기준 여자골프 세계랭킹에서 4위를 차지하고 있다.

조현호 기자 | 2019-10-13 07:03:56
조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