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국내스포츠
제주유나이티드, 김대호 선수 영입···수비 보강 한다
한경상 기자  |  hanga26@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7  16:24:4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제주유나이티드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가 수비 보강을 위해  베테랑 풀백 김대호(31)를 영입했다.

제주는 "16일 K리그2 수원FC에서 활약했던 김대호와 입단 계약을 체결했다"며 "세부 계약조건은 상호 합의하에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고 17일 전했따.

2010년 포항 스틸러스에서 프로 무대에 데뷔한 김대호는 포항의 2012년 FA컵 우승과 2013년 K리그 및 FA컵 더블 우승의 주역으로 주목을 받았다. 2014년 1월 30일에는 제주의 캡틴 박진포와 함께 북중미의 강호 멕시코를 상대로 A매치 데뷔전을 치른 인연도 있다. 

2017년 안산 경찰청에서 군 복무 도중 부상으로 의병 전역한 김대호는 지난해 7월 수원FC로 자유계약 신분으로 이적하며 새로운 도약을 꿈꿨다. 하지만 기대와 달리 많은 출전 기회를 잡지 못했고 김대호의 풍부한 경험과 전술적 가치를 눈여겨 본 최윤겸 감독의 부름을 받고 제주 유니폼을 입게 됐다.

180cm, 79kg의 탄탄한 체격을 보유한 김대호는 강력한 대인방어뿐만 아니라 공격에도 탁월한 재능을 보이는 풀백이다. 게다가 왼쪽 풀백이 주포지션이지만 오른쪽 측면까지 소화할 수 있는 멀티자원이다.특히 그동안 전북, 서울 등을 상대로 득점에 성공하며 강팀 킬러라는 이미지도 갖고 있다. 

김대호는 "그동안 많은 경기를 나서지 못했는데 새로운 출발이라는 각오로 열심히 뛰겠다. 어떤 상황이나 위치라도 좋다. 기회가 주어진다면 코칭스태프, 동료들, 팬들을 실망시키지 않는 플레이를 보여주고 싶다. 주장 (박)진포형과는 A매치 데뷔 동기인데 다시 만나서 반갑다. 같이 좋은 호흡도 보여주고 싶다"라고 입단 소감을 전했다.

한경상 기자 | 2019-07-17 16:24:48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