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충북
11회 옥천군 옥수수·감자 축제 '성료'
이재기 기자  |  news309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4  18:49:4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옥수수 수확 체험 가족.(사진제공=옥천군청)

(옥천=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여름 햇살을 담뿍 머금고 자란 옥수수와 감자가 한 자리에서 만나는 '제11회 옥천군 옥수수·감자 축제'가 13~14일 안내면 종합축제장 일원에서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

옥수수와 감자 주산지인 안내면에서는 옥수수와 감자 수확기 제철을 맞는 매년 7월 중순경, 이곳 마을 주민들이 직접 기획하고 참여해 매년 풍성한 축제를 연다.

올해도 우수한 품질의 맛있는 옥수수와 감자 등을 외지 방문객과 지역민들에게 내보이고, 다양한 볼거리·즐길거리 등이 더해져 축제장 분위기는 설렘과 즐거움으로 가득 찼다.

   
▲ 감자 시식 모습.(사진제공=옥천군청)

대청호 상류 지역 깨끗한 공기와 비옥한 토양에서 재배된 다양한 농·특산물이 소개되고, 신규 프로그램들과 다양한 계층이 즐길 수 있는 체험거리가 이어지며 만족도 높은 축제를 선보였다.

옥수수 30개 들이 1망에 1만300원, 감자는 10kg 1상자에 1만원으로 시중가 보다 저렴하다 보니 판매대에 올려놓자마자 금세 팔려 나갔다.

옥수수 따기 행사와 계란 꾸러미 만들기 등의 행사는 가족단위 방문객이 다수 참여해 특별한 추억을 남겼다.

축제 첫날인 13일 오전 10시부터 농악과 난타가 축제시작을 알리며, 11시 개막식을 시작으로 화합의 비빔밥 만들기, 지난 4월 전국노래자랑 인기상 수상자 한지우 양(안내초등학교 1학년 재학)의 공연 등이 이뤄졌다.

초대가수의 전통 트로트 공연과 품바 공연 '제2회 전국 아마추어 콘포 가요제’에는 전국에서 내로라하는 음악꾼들이 참여해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였다.

축제 2일차인 14일에는 청소년 댄스 및 합창 공연, 키움 히어로즈 치어리더 공연이 이어지며 오후에는 벨리댄스 공연이, 오후 3시부터는 축제 방문객이 직접 참가하는 옥수수·감자 즉석 음식 경연대회, 선물이 쏟아지는 즉석 노래방 등이 열렸다.

축제장을 방문한 안내면 출신 출향인 주상종씨(59, 대전)은 "축제장 곳곳에서 옥수수와 감자, 포도 등 친환경 농산물과 옥수수 따기 등의 다양한 체험도 하고 시중보다 저렴한 옥수수와 감자를 구입할 수 있었다.”며, 도시에서 느낄 수 없는 고향의 정을 느껴 매년 방문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대청호 상류의 대표 청정지역 안내면에서는 옥수수 농가 105곳이 25㏊에서 연간 225톤의 옥수수를 생산하고, 감자는 총 60곳의 농가 20㏊에서 연간 150톤에 달하는 양을 생산한다.

 

이재기 기자 | 2019-07-14 18:49:41
이재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