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서울
마포구, 일본 경제보복 대상기업→긴급 자금 지원 착수
한경상 기자  |  hanga26@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3  02:14:1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서울=국제뉴스) 한경상 기자 = 마포구는 "최근 일본의 경제보복이 전면화된 가운데 서울 마포구 지역내 관련 기업들의 피해 최소화를 위해 긴급 자금 지원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특히 구는 피해 우려가 있는 마포구 소재의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관련 중소기업에 중소기업육성기금 및 특별신용보증을 통한 자금 약 36억원을 긴급 지원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중소기업육성기금은 1.5% 수준의 금리로, 특별신용보증을 통한 자금은 2.5~3%의 금리로 지원된다는 것이다.

구 관계자는 "우선적으로 이번 사태와 관련한 기업에 긴급히 자금이 융통될 수 있도록 하고 향후 수요에 따라 지원 규모 확대를 검토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자금 지원을 원하는 마포구 소재의 기업은 마포구 중소기업상담센터(사진·02-3153-89972) 또는 마포구 일자리경제과(02-3153-8573)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구는 올해 중소기업육성기금으로 37억원, 특별신용보증으로 43억원 등 총 80억원의 자금을 운용하면서 기업 및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을 추진하고 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경제여건이 좋지 않은 상황에서 나온 이번 일본의 수출규제에 따라 관내 기업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가능한 모든 행정적, 재정적 지원을 검토해 제공하겠다"고 강조했다.

 

한경상 기자 | 2019-07-13 02:14:11
한경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