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해외경제
[뉴욕마감] 다우 1.5% ↑···무역협상 낙관+예산 합의 안도
조현호 기자  |  gukjenew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2.13  19:31:4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뉴욕증권거래소(NYSE)ⓒAFPBBNews

(미국=국제뉴스) 조현호 기자 = 12일(현지시간) 뉴욕증시 3대 지수가 상승했다. 투자자들은 2차 연립정부 셧다운(일시적 업무정지)을 피하기 위한 예산안 합의에 안도했다. 미국과 중국 간의 무역협상 전망도 긍정적으로 관망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1.49% 상승한 2만5425.76을 기록했다. 스탠다드앤푸어스(S&P)500지수는 1.29% 오른 2744.73을 나타냈다. 나스닥종합지수는 1.46% 상승한 7414.62를 기록했다.

S&P500지수는 지난해 12월3일 이후 처음으로 200거래일 이동평균치를 웃도는 수준으로 장을 마쳤다.

이날 S&P500 11개 업종 중 10개 업종이 상승했다. 소재주가 0.25% 상승해 가장 선전했다. 반면에 부동산주는 0.70% 하락했다.

미국과 중국은 오는 14~15일 고위급 무역회담에 앞서 전날부터 이날까지 차관급 실무회담을 열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중국에서 우리는 아주 잘 해나가고 있다"고 강조했다. 어느 시점에서는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을 만나 무역협상을 마무리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덧붙였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중국과의 무역협정 체결시한인 3월1일을 약간 뒤로 미룰 수는 있지만 그렇게 하지는 않았으면 더 좋겠다고 밝혔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차 연방정부 셧다운(일시적 업무정지)은 일어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여야 간 잠정 합의된 멕시코 국경선 장벽 건설 예산안이 흡족하지 않다고 불만을 드러냈다.

달러인덱스는 0.35% 하락한 96.7130을 기록했다. 국채수익률 벤치마크인 10년물 국채수익률은 3bp(1bp=0.01%p) 상승한 2.68%를 기록했다. 

조현호 기자 | 2019-02-13 19:31:42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