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대구
이태훈 달서구청장, '2018 희망 플러스 김장나눔 한마당'열어온(溫)마음 담아 김장을 나누고 희망을 더하고
백운용 기자  |  paekting@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1.15  11:08:5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는 17일 오전 10시부터 달서구청 광장에서 '2018 희망 플러스 김장나눔 한마당'을 열어 580여명의 자원봉사자가 정성스럽게 담근 김장을 지역 취약계층과 나눈다.

올해 폭염으로 인한 채솟값의 가격상승으로 김장물가에 비상이 울렸다. 이에 달서구는 품앗이로 서로 돕고 나누며 겨울을 났던 김장문화 전통을 이어 희망+ 김장나눔 한마당을 열어 47개 단체가 십시일반 모은 후원금으로 김장을 하여 소외계층에 전달해 따뜻한 마음을 나눈다.

이날 나눔은 먼저 몸풀기 체조 후 47개 단체 580여명의 자원봉사자들이 40개의 부스에서 3,200포기의 절임배추로 김장을 담그고 포장하면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저소득계층 1,060세대에 전달한다.

특히, 이번 나눔은 재능봉사자가 몸풀기 체조를 이끌고, 배추·무·고추 전신 인형탈 이벤트를 운영하며, 봉사활동 중 직접 찍은 사진을 즉석에서 인화하여 소장할 수 있는 V-포토티켓 서비스를 제공하고, 김장참여 봉사자들을 위해 계명문화대학교 간호학과 학생들이 귀 지압 체험부스를 운영하는 등 행사 운영과 진행에도 봉사와 나눔의 의미를 더해 다채롭게 열린다.

달서구 희망 플러스 김장나눔 한마당은 2012년부터 이어져온 달서구의 특별한 봉사활동으로 2012년부터 2017년까지 총 249단체, 3,447명의 봉사자가 참여하여 5,894세대의 취약계층에게 희망의 김장을 나눴으며, 올해부터 7월에는 열무물김치를 만들어 나누는 희망플러스 여름김장 나눔마당도 새롭게 운영해 여름과 겨울 두 번의 김장나눔 행사로 취약계층의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한걸음 더 노력했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김장은 예로부터 상부상조하던 우리나라의 전통 문화에 기반을 두듯이 오늘날의 김장나눔 한마당 봉사활동이 이웃과 정을 나누어 인간미 느껴지는 따뜻한 공동체를 형성하는데 기여하기를 기대한다."며,"연말연시 소외계층이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백운용 기자 | 2018-11-15 11:08:55
백운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 뉴스
국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서울시 송파구 동남로 103 청송빌딩 2층  |  대표전화 : 02) 2281-5005  |  팩스 : 02) 6455-5003
사업자 : 129-86-68417  |  정부인가번호 : 문화 나-00021호  |  고충처리인 : 김택수
등록연월일 : 2012.4.2.  |   대표이사 : 김영규  |  편집인 : 김영규  |   발행연월일 : 11.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택수
Copyright © 2011 국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ukjenews.com